버스 안에서 - 웹툰/웹소설의 모든 정보 웹툰인사이트

작품 검색 목록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유저 포트폴리오/작품 검색 목록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작가/유저 검색 목록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포럼 검색 목록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피드 검색 목록


검색 결과가 없습니다.

내용 검색 목록


그 애와 하지 않으면 죽을 거얏! : <[미즈] 그 애와 하지 않으면 죽을 거얏!> 어느 날 버스 안에서 굉장한 미소녀와 밀착되어버린 쇼타는 그만 참지 못하고 한계를 맞이하고, 그녀에게 고스란히 들켜버리고 만다. 곧 손목이 잡혀 끌어내려 지자 인생의 마감을 예상했지만, 정신을 차려보니 여자들만의 섬에 납치되어, 부족의 존속을 위해 섬 주민들과 관계를 해야만 한다는데……?!!
금단의 여장 기숙사 : <[베리즈] 금단의 여장 기숙사> 버스 안에서 은밀한 일(?)이 반복되어 결국 허벅지를 타고 야릇함이 흐르고 새어나갈 것 같은 음란한 소리를 필사적으로 억누르지만…!
나쁠 남자 : 33년 평생 여친들에게 호구처럼 당해온 솔남. 이번에도 어김없이 여친에게 차이고 돌아가던 버스 안에서 졸다 깨어나 보니 과거로 돌아가버렸다?! "그래, 이건 복수하라는 신의 계시인 게 분명해!"
남친에겐 비밀로 해줘 : <남친에겐 비밀로 해줘> 기분 좋은 주제에 저항하는 척이나 하고… 이제 더 참지 않을 거야! 심야 버스에서 우연히 만난 고등학교 동창 그녀는 몰라보게 아름다워져 있었다! 손에 넣지 못할 꽃이라고 생각하고 포기하려고 했지만…. 어두운 버스 안에서, 먼저 유혹을 한 것은 그녀 쪽이었는데?!
라비린토스 : 수학여행에서 관광버스를 타고 가던 라문 고등학교 2-3반. 그러나 버스는 가드레일 을 들이받아 추락한다. 망가진 버스 안에서 눈을 뜬 주인공 민계희. 정신을 차리고 버 스를 둘러보지만 계희 외엔 아무도 존재하지 않고 곧 자신이 친구들로부터 버려졌단 걸 알게 된다. 도움을 청하기 위해 밖으로 나온 계희는 어두운 주변을 지나 자물쇠가 풀린 철문을 발견하고 그 안으로 발을 들이게 된다. 빨간 하늘을 배경으로 높은 흰 벽 만 존재하는 미로같은 곳. 계희는 이내 이상한 미로같은 공간에 갇힌 것을 깨닫는다. 출구와 반 친구들을 찾기 위해 전진하던 도중 계희는 친구들의 시체를 발견하고 곧 인형탈 살인마에게 친구들이 살해당하는 장면을 목격하게 된다. 두려움에서 벗어나 기 위해 모든 것이 wjs부 꿈이라고 생각하는 주인공, 때문에 가까스로 만난 자신의 친구들을 양심의 가책없이 미끼로 사용하면서 살아남지만 결국 인형탈에게 붙잡히고 만다. 그리고 친구들을 살해한 인형탈과 이 미궁을 빠져나가기 위해 동맹을 맺게 되는데.... 끝을 알 수 없는 미궁 "라비린토스"에 갇힌 여고생 민계희, 이곳에서 탈출하기 위해 살인마와 손잡다!
로그인 러브시티 : 낮에는 욕쟁이 처녀 삼겹살집(대박 맛집)의 지배인, 밤에는 할리퀸 로맨스 작가인 황나 래. 아직 첫사랑도 경험하지 못한 20대 때부터 삼겹살집에서 수많은 아저씨들만 상 대하다보니 나래의 판타지와 현실은 더욱 어긋나기만 하고 있다. 그러던 중 나래의 사정을 잘 아는 친구 한명이 어렵게 소개팅을 주선한다. 눈이 머리 끝에 걸려있는 나 래의 기준에 딱 맞는 완벽한 외모, 고급 스펙, 그리고 환상적인 매너를 가진 완벽남을 만나 나래는 처음으로 설레임을 느낀다. 그러면서도 주책맞은 입담은 여전한데, 우연 히 나래는 소개팅남이 자신을 까는(?) 전화내용을 듣게 된다. 절망한 나래는 소개팅이 끝나고 혼자서 술을 마시고, 술에 취해 집으로 돌아가는 버스 안에서 정체모를 카톡 을 받는다. ‘요즘 대세 러브시티 추천하면 아이템이 팡팡’ ‘지금 바로 참여하세요. 캐시 아이템 무료로 쏟아집니다’ 술이 오른 나래는 무심결에 url을 눌러버리고, 그리고 바로 돌아오는 카톡을 확인하는데... ‘어서 오십시오. 러브시티 시작합니다!’
로그인 러브시티 : 낮에는 욕쟁이 처녀 삼겹살집(대박 맛집)의 지배인, 밤에는 할리퀸 로맨스 작가인 황나래. 아직 첫사랑도 경험하지 못한 20대 때부터 삼겹살집에서 수많은 아저씨들만 상대하다보니 나래의 판타지와 현실은 더욱 어긋나기만 하고 있다. 그러던 중 나래의 사정을 잘 아는 친구 한명이 어렵게 소개팅을 주선한다. 눈이 머리 끝에 걸려있는 나래의 기준에 딱 맞는 완벽한 외모, 고급 스펙, 그리고 환상적인 매너를 가진 완벽남을 만나 나래는 처음으로 설레임을 느낀다. 그러면서도 주책맞은 입담은 여전한데, 우연히 나래는 소개팅남이 자신을 까는(?) 전화내용을 듣게 된다. 절망한 나래는 소개팅이 끝나고 혼자서 술을 마시고, 술에 취해 집으로 돌아가는 버스 안에서 정체모를 카톡을 받는다. ‘요즘 대세 러브시티 추천하면 아이템이 팡팡’ ‘지금 바로 참여하세요. 캐시 아이템 무료로 쏟아집니다’ 술이 오른 나래는 무심결에 url을 눌러버리고, 그리고 바로 돌아오는 카톡을 확인하는데... ‘어서 오십시오. 러브시티 시작합니다!’
첫사랑과 순결상실행 쾌속 버스 : <[미즈] 첫사랑과 순결상실행 쾌속 버스> "이렇게 젖꼭지가 단단해졌잖아…. 내가 풀어주지." 손가락으로, 혀로 희롱하며 주욱 빨자 질척이는 야한 소리가 버스 안에서 울려 퍼진다―. 버스 가이드로 입사한 사유키는 회사에서 첫사랑이었던 카시와바와 재회한다. 여전히 잊지 못하고 있던 사람과 다시 만나자 두근거림은 멈추지 않는다. 그리고 마음을 접은 이유였던 왼손의 반지가 사라졌다는 사실을 알게 되는데…. 운전사와 가이드로서 한 조가 되어 일하게 된 두 사람! 지금은 좋아해도 될까? 연정을 억누를 수 없는 사유키였지만, 카시와바는 이혼의 상처로 마음을 닫고 말았다. 그런 그에게 자신의 진심을 믿게 하기 위해 육체관계를 맺고 마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