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지옥", 넷플릭스 공개 후 네이버웹툰 조회수 22배, 결제자 14배 증가

에디터 이재민

"지옥", 넷플릭스 공개 후 네이버웹툰 조회수 22배, 결제자 14배 증가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12월 06일
category
웹툰 | NEWS

 

넷플릭스 오리지널 <지옥>의 인기가 네이버웹툰의 작품에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네이버웹툰은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이 공개된 이후, 원작 웹툰의 주간 평균 조회수가 약 22배, 주간 평균 결제자는 14배 증가했다고 밝혔습니다.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 전 개월 주간 평균 대비 공개 후 2주간 평균을 비교한 값이라고 네이버웹툰은 밝혔습니다.

 

웹툰 <지옥>(글 연상호/그림 최규석)의 해외 연재도 활발하게 진행 중입니다. 넷플릭스 시리즈 공개를 앞두고 원작 웹툰에 대한 해외 독자들의 관심이 증가해, 현재 웹툰 <지옥>은 네이버웹툰 글로벌 서비스를 통해 영어, 일본어, 태국어, 스페인어 등 총 10개의 언어로 제공되고 있습니다. 글로벌 연재 이후 “넷플릭스 시리즈의 원작을 보러 왔다”, “웹툰과 드라마 모두 강렬하다","넷플릭스 시리즈의 감독이 웹툰 원작자라는 사실이 놀랍다” 등 해외 독자들의 긍정적인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고 네이버웹툰은 전했습니다.
 
지난달 19일에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지옥>은 웹툰 원작자인 연상호 감독과 최규석 작가가 연출과 극본에 직접 참여했습니다. 시리즈 공개 후 3일 동안 4,348만 시청 시간을 기록하며 넷플릭스 글로벌 TOP 10(비영어) 부문 1위를 차지해 전 세계적인 흥행에 성공했습니다.
 
웹툰 <지옥>은 예고 없이 등장한 지옥의 사자들에게 사람들이 지옥행 선고를 받는 초자연적 현상이 발생하고, 이 혼란을 틈타 부흥한 종교단체인 새진리회와 사건의 실체를 밝히려는 이들이 얽히면서 벌어지는 이야기입니다. 2019년 8월 ‘프롤로그’ 편을 시작으로 네이버웹툰에서 처음 공개됐으며 지난해 9월 완결됐습니다. 연상호 감독은 최근 인터뷰에서 "내년 <지옥>의 웹툰 시즌 2를 시작하고, 이후에 드라마 <지옥>의 시즌 2를 고민할 것"이라고 밝히기도 해 기대를 모으고 있는 만큼, 내년에도 <지옥>의 흥행이 이어질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