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웹툰 등 다양한 콘텐츠 활용으로 한류 콘텐츠를 홍보하다 ‘2021 한류생활문화한마당 모꼬지 대한민국’ 행사 성료

에디터 이세인

웹툰 등 다양한 콘텐츠 활용으로 한류 콘텐츠를 홍보하다 ‘2021 한류생활문화한마당 모꼬지 대한민국’ 행사 성료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11월 22일
category
웹툰 | NEWS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 문화체육관광부와 추진한 ‘2021 한류생활문화한마당 모꼬지 대한민국(이하 모꼬지 대한민국)’이 14일 147개국 550만 명의 참여 속에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발표하였습니다. 

‘모꼬지 대한민국’은 해외에서 인기가 높은 한국의 대중문화를 기반으로 한식·뷰티·패션·태권도 등 한국의 생활문화로 한류의 저변을 확장하기 위해 추진된 사업입니다. ‘한국 생활문화 놀이터’라는 취지에 걸맞게 올해는 슈퍼주니어 규현, 몬스타엑스, 더보이즈 등 총 9팀의 인기 케이팝 가수가 우리 문화를 알리는 일일 전도사로 나서 전 세계 팬들과 적극적인 소통을 펼쳤는데요. 한류와 생활문화를 결합한 양질의 콘텐츠를 통해 한류의 긍정적 파급효과를 높이는 데 기여했다는 평을 받았습니다.

 


 

* 웹툰, 웹드라마 등 차별화된 콘텐츠로 한국 생활문화를 더욱 친숙하게

올해 모꼬지 대한민국은 한국의 우수한 생활문화를 소재로 새로운 한류 콘텐츠를 확산하기 위한 다양한 시도를 펼쳤습니다. 코로나19로 해외에 나가기 어려운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웹툰, 웹드라마 등 비대면 매체에 적합한 콘텐츠를 제작하고, 다양한 언어로 제공하는 등 외국인의 접근성을 높이는 노력도 동시에 진행하였습니다.

케이팝이 좋아 한국에 온 외국인 교환학생의 일상을 그린 웹툰 ‘처음, 너와 봄’은 김장, PC방, 대중교통 등 한국 생활문화 전반을 소개해 46만 회 이상의 누적 조회 수를 기록하였습니다. 작품은 라인 웹툰 인도네시아를 통해서도 공개됐는데 현지 한류 팬은 댓글로 ‘전 세계 케이팝 팬들의 모습을 담은 웹툰’이라며 깊은 공감을 표현하였습니다.

 


 

* 새로운 한류를 견인할 한국 생활문화의 가치, 더 넓은 세계로

2020년 카자스흐탄, 미얀마, 필리핀에 이어 2021년 러시아, 인도, 인도네시아까지 신남방, 신북방 6개국을 주빈국으로 팬들을 찾은 ‘모꼬지 대한민국’의 성료와 함께 2022년 주빈국 선정을 두고 벌써 한류 팬들이 기대가 모아지고 있습니다.

 

진흥원 최유리 교류사업팀장은 “2년간 모꼬지 대한민국을 통해 새로운 한류의 견인차로서 한국 생활문화의 가치를 재발견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모꼬지 대한민국은 전 세계 한류 팬들이 함께 생활문화로 모이고 체험하고 공유하는 장을 만들어나갈 것”이라고 말하였습니다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은 위드 코로나 시행으로 세계 각국이 빗장을 풀며 대면 행사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는 가운데 모꼬지 대한민국은 2022년 여름, 새로운 주빈국과 행사 계획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