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카카오엔터-넷마블에프엔씨 손잡고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문 연다

에디터 이재민

카카오엔터-넷마블에프엔씨 손잡고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 문 연다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10월 25일
category
웹툰 | NEWS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넷마블에프앤씨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의 전략적 투자자로 참여, 글로벌 버츄얼 아이돌 사업 등 공동으로 메타버스 콘텐츠 개발에 나섭니다. 이는 종합 엔터테인먼트 기업이 메타버스 영역에 진출하는 첫 사례로, 메타 휴먼 기술을 보유한 넷마블에프앤씨와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사인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협업으로 큰 시너지가 날 것으로 기대됩니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넷마블에프앤씨 자회사인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에 전략적 투자자로 참여하고, 인력 직접 투입을 통해 공동으로 글로벌 타깃의 다채로운 메타버스 사업을 진행해 나갈 것이라고 25일 밝혔습니다. 새 세계관을 기반으로 꾸려진 가상 세계를 뜻하는 메타버스는 SNS 가상 인플루언서들의 탄생과 함께 미래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이끌 뉴스트림으로 부상하고 있습니다.

 

메타버스 프로젝트의 시작은 K팝 버츄얼 아이돌 그룹입니다. 현재 캐릭터 개발을 진행 중인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는 독자적인 세계관과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로 구성된 아이돌 그룹을 내년 중 선보인다는 계획입니다.

 

아이돌 그룹 제작에는 양사의 노하우가 두루 녹아들 예정입니다. 모바일 게임 ‘일곱개의 대죄: 그랜드크로스’를 국내외에서 히트시킨 넷마블에프앤씨의 탄탄한 메타 휴먼 기술에,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만의 매니지먼트 역량이 유기적으로 결합하는 형태입니다. 현재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다양한 아티스트들과의 협업을 통해 연간 12,000곡의 음원을 기획, 제작하고 있으며, 전체 회원 수 3,300만명에 유료회원 500만명 이상을 지닌 1위 음원 스트리밍 플랫폼 멜론으로 K팝 산업을 이끌고 있습니다.

 

장기적인 시너지를 모색하기 위해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에는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전문 인력들까지 합류합니다. K팝 아이돌 그룹을 시작으로 메타버스엔터테인먼트는 웹툰/웹소설 등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폭넓은 스토리 IP 자산들과 넷마블에프앤씨가 보유한 게임 캐릭터들이 중심이 되는 다양한 캐릭터 메타버스 사업 역시 진행해 나간다는 목표입니다.

 

이진수 카카오엔터테인먼트 대표는 “넷마블에프앤씨가 가진 최고의 캐릭터 제작 능력과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글로벌 밸류 체인이 만나 새로운 세계인 메타버스에 또 다른 파격을 입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버츄얼 아이돌을 시작으로 글로벌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향한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서우원 넷마블에프앤씨 대표는 “국내 엔터테인먼트 업계의 큰 축인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든든한 파트너로 합류하게 돼 미래 사업 전개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글로벌 버츄얼 아이돌 사업과 메타버스 콘텐츠 개발에 공격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