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전 세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웹툰 TOP3 '여신강림', '스위트홈', '신의 탑'

에디터 이세인

전 세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웹툰 TOP3 '여신강림', '스위트홈', '신의 탑'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10월 01일
category
웹툰 | NEWS

'2021 서울국제뮤직페어(MU:CON)’(이하 ‘뮤콘 2021’)에서 대표적인 SNS 플랫폼 중 하나인 '트위터'는 인기 K-콘텐츠에 대한 정보과 영향력에 대해 공개하였습니다. 연사로 참여한 트위터 김연정 상무는 #BeyondKPOP 을 주제로 ‘전 세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한국 드라마, 웹툰, 영화 TOP20’ 순위를 소개하며 “K-POP은 음악을 넘어 영화, 드라마, 웹툰, 패션, 뷰티, 게임 등 다양한 문화가 결합된 ‘한국에서 출발한 대중문화 장르’로 그 의미가 확장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해당 데이터는 트위터가 바이브컴퍼니와 함께 2018년 7월부터 2021년 6월까지 3년간의 전 세계 영문 트윗을 기반으로 빅데이터 텍스트 마이닝 기법을 통해 집계한 결과입니다.

  




‘전 세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K-웹툰’ 1위는 드라마 순위 3위에도 오른 ‘여신강림’이었으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로 제작된 ‘스위트홈’이 2위, 글로벌 누적 조회 수 45억 뷰를 돌파한 ‘신의 탑’이 3위, ‘이태원클라쓰’, ‘노블레스’가 각각 4위, 5위에 올랐습니다. 6위에 오른 ‘나빌레라’는 방탄소년단의 뷔가 팬카페에 추천하면서 화제를 모은 바 있습니다. 3년간 ‘전 세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K-웹툰’ TOP10 중 4개의 웹툰이 드라마로 제작돼 팬덤을 확장시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전 세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K-드라마’ 순위에는 ‘킹덤’이 1위, 원작 웹툰에 기반한 ‘이태원 클라쓰’가 2위, 아스트로의 차은우의 출연이 관심을 모았던 ‘여신강림’이 3위, 배우 송중기와 2PM의 옥택연이 출연한 ‘빈센조’가 4위를 차지했습니다. 이외에도 ‘SKY 캐슬’, ‘호텔 델루나’, ‘스타트업’, ‘슬기로운 의사생활’, ‘도깨비’, ‘펜트하우스’, ‘사랑의 불시착’, ‘사이코지만 괜찮아’, ‘카이로스’, ‘비밀의 숲’ 등의 드라마가 TOP20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이태원클라쓰’ 영문 키워드의 트위터 연관어를 분석한 결과, 2020년 상반기 방영 시기에는 드라마 주제와 배우, OST ‘Sweet Night’에 참여한 방탄소년단 뷔에 대한 관심이 주로 확인됐고, 2021년 상반기에는 11개의 드라마 작품이 ‘이태원클라쓰’의 연관키워드로 집계되었습니다. 이태원클라쓰에 대한 관심이 다른 K-드라마까지 확장되면서 지속적인 매개체 역할을 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전하였습니다.

 

‘전 세계 트위터에서 가장 많이 트윗된 K-무비’에는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 1위로 집계됐으며, 윤여정 배우에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을 안겨준 영화 ‘미나리’가 2위에 올랐습니다. 봉준호 감독의 ‘설국열차’, ‘옥자’, ‘마더’, ‘괴물’과 박찬욱 감독의 ‘올드보이’, ‘박쥐’, 연상호 감독의 ‘반도’, ‘부산행’을 포함해 ‘승리호’, ‘스윙키즈’, ‘콜’, ‘신과함께’, ‘엑시트’, ‘소리도 없이’,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등 다양한 장르의 영화가 TOP20으로 확인되었습니다.

 

2020년 7월부터 2021년 6월까지 봉준호 감독 키워드 연관어를 분석한 결과 지난해 아카데미 4관왕에 오른 영화 ‘기생충’부터 ‘마더’, ‘설국열차’ 등 봉 감독의 이전 작품들과 박찬욱, 이창동 감독까지 한국 영화에 관한 다양한 키워드가 연관어로 나타났는데, 봉준호 감독에 대한 호기심이 K-무비 전반에 대한 관심으로 이어진 것이라는 분석하였습니다.

 

트위터가 K-콘텐츠 관련 대화의 중심이 되고 있는 점에 대해 김연정 상무는 “다양한 채널을 통해 콘텐츠를 소비하고 있지만 결국 대화는 트위터에서 나누고 있다. K-POP 뮤직에서 출발한 팬덤이 다양한 한국 콘텐츠에 관심을 가지면서 K-콘텐츠의 글로벌 확산을 주도하고 있어 K-콘텐츠의 잠재력은 무궁무진하다”며 “한국에서 탄생한 자발적이고 헌신적인 K-POP 팬덤 문화가 ‘실시간성’, ‘오픈성’, ‘대화형’이라는 트위터의 플랫폼 특성과 맞물려 시너지 효과를 낸 것으로서 분석하고 있으며 트위터는 다양한 K-콘텐츠의 세계화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