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스튜디오지니X스토리위즈, "제 1회 영상화를 위한 웹소설&웹툰 공모전" 개최

에디터 이재민

스튜디오지니X스토리위즈, "제 1회 영상화를 위한 웹소설&웹툰 공모전" 개최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07월 26일
category
웹툰 | NEWS

 

 

KT의 스튜디오지니가 웹소설, 웹툰 전문 자회사인 스토리위즈와 함께 '제 1회 영상화를 위한 웹소설&웹툰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 1월 출범한 KT 스튜디오지니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드라마를 비롯한 다양한 영상 콘텐츠의 우수한 원천 IP를 발굴하고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습니다. 또 이번 공모전 개최를 통해 KT 그룹 내 미디어콘텐츠 가치사슬을 더 견고히 하는 한편 잠재력 높은 원천 IP의 선제적 확보를 통한 K-콘텐츠 경쟁력 강화에도 박차를 가할 계획입니다.

 

총 상금 1억원 규모의 이번 공모전은 영상화에 적합한 전 연령가 웹소설과 웹툰이라면 장르와 소재의 제한 없이 응모할 수 있습니다. 접수 기간은 오는 9월 1일부터 10월 20일까지입니다. 웹소설 분야는 스토리위즈의 웹소설 플랫폼 ‘블라이스’에 작품을 등록한 뒤 작품기획서를 별도로 제출하면 되고, 웹툰 분야는 이메일을 통해 원고와 작품기획서, 캐릭터 시트를 투고하면 됩니다.

 

웹소설의 경우 총 10만 자 이상(회차당 공백 포함 5천 자 기준, 20회차 이상 연재), 웹툰은 최소 2화 이상(완성 원고 기준)의 작품으로 응모해야 합니다. 참신하고 개성있는 아이디어를 지닌 만 15세 이상의 창작자라면 신인이나 기성 무관하게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수상작은 오는 12월 7일 KT 스튜디오지니와 스토리위즈가 함께 웹소설과 웹툰 구분 없이 영상화 가능성과 스토리의 완성도, 소재 및 캐릭터의 독창성을 평가하여 총 6개 작품을 선정할 예정입니다. 대상 수상작에는 5천만원의 상금이 주어집니다. 더불어 이번 공모전에서 수상한 모든 작품은 KT 스튜디오지니가 드라마 등의 영상물로 제작할 원천IP로서 우선 검토될 예정입니다.

 

KT 스튜디오지니 김철연 대표는 “잠재력과 역량 있는 창작자를 발굴해 육성하고, 이와 동시에 참신한 IP를 발굴하고 선별해 영상화를 추진하는 등 스토리에 더 큰 부가가치를 불어넣고자 이번 공모전을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스토리위즈와 함께 KT 그룹의 미디어 콘텐츠 경쟁력 강화를 위한 원천 IP 확보에 주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스토리위즈 전대진 대표는 “스토리위즈는 KT 그룹의 오리지널 콘텐츠 원천 IP 공급 기지로서 다양한 포맷으로 확장 가능성을 지닌 원천 IP를 지속 발굴하고 있다”며, “이번 공모전에 참신하고 개성있는 아이디어를 지닌 창작자들의 많은 관심을 기대한다”고 밝혔습니다.​ 

 

이미 블라이스에서 연재된 <쉿! 그놈을 부탁해>를 정식 연재와 동시에 3화 분량의 드라마를 함께 공개한 바 있는 스튜디오지니는 앞으로 KT의 각종 플랫폼을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됩니다. 이번 공모전 역시 이런 시도의 일환으로 IP확보에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입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