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로 NFT를 발행해 판매할 수 있게 됐다

에디터 이재민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로 NFT를 발행해 판매할 수 있게 됐다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05월 26일
category
웹툰 | NEWS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대표 한재선)가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을 기반으로누구나 손쉽게 NFT(Non-Fungible Tokens·대체불가토큰)를 발행할 수 있는 서비스인 ‘크래프터스페이스(KrafterSpace)’를 출시했습니다. 또, 클레이튼 기반 NFT를 세계 최대NFT 마켓플레이스 ‘오픈씨(OpenSea)’에서 오늘부터 거래할 수 있게 됐습니다.

 

그라운드X가 출시한 크래프터스페이스는 누구나 손쉽고 빠르게 NFT를 발행할 수 있는 서비스입니다. 이미지나 동영상 기반의 파일을 업로드하면 클레이튼 기반의 대체 불가 토큰 표준인 KIP-17으로 즉시 발행됩니다. 베타 서비스 기간 동안 별도의 수수료(가스비·gas fee) 없이 무료로 NFT를 발행할 수 있기 때문에 블록체인과 암호화폐를 몰라도 누구나 쉽게 발행할 수 있는 게 큰 장점입니다. 또한, 완성된 NFT를 크래프터스페이스 메인 페이지에 노출하여 다른 유저가 발행한 NFT들과 함께 전시할 수도 있습니다.

 

크래프터스페이스는 웹 브라우저용 지갑 카이카스(Kaikas)와 연동하여 사용할 수 있습니다. 발행한 NFT를 카이카스를 통해 오픈씨와 연결하여 오픈씨에서 조회, 판매 등록, 및 거래할 수 있습니다. 오픈씨는 개인간에 간편하게 NFT를 거래할 수 있는 세계 최대 마켓플레이스로, 클레이튼은 이더리움 다음으로 오픈씨와 결합하는 첫번째 퍼블릭 블록체인 플랫폼입니다. 크래프터스페이스에서 만든 NFT를 오픈씨를 통해 글로벌 유저에게 노출하고 판매할 수 있게 됩니다.

 

현재, 오픈씨에서는 클레이튼 기반 게임 서비스인 ‘파이브스타즈 포 클레이튼(Five Stars for Klaytn)’와 ‘왕국의 영예(Honor of Kingdoms)’에서 발행한 NFT 게임 아이템과 스포츠 경력관리 서비스인 ‘위드(WITH)’에서 발행한 NFT 스포츠 아이템 등을 조회할 수있습니다. 추후 클레이튼 기반 서비스에서 발행하는 디지털 아트, 수집품, 게임 아이템 등 다양한 NFT가 더 공개될 예정입니다.

 

그라운드X 한재선 대표는 “클레이튼에서 누구나 손쉽게 NFT를 만들고 또 이를 글로벌 시장에서 뽐낼 수 있는 NFT 선순환 구조를 구축했다”며 “그라운드X가 다져놓은 인프라를 발판삼아 아티스트들뿐 아니라 일반 유저 누구든 글로벌 NFT 크리에이터가 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크래프터스페이스클레이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접속할 수 있습니다. 웹 브라우저의 확장 프로그램으로 작동하는 카이카스는 구글크롬 웹 스토어에서 다운받을 수 있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