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키다리스튜디오, 사내 웹툰 제작 스튜디오 확장이전

에디터 이재민

키다리스튜디오, 사내 웹툰 제작 스튜디오 확장이전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04월 12일
category
웹툰 | NEWS

 

키다리스튜디오는 사내 웹툰 아트매니저와 프로듀서들이 독립된 환경에서 콘텐츠 창작에 집중할 수 있는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고자 최근 마포구 서교동으로 웹툰제작스튜디오를 확장 이전했다고 12일 밝혔습니다. 이는 키다리가 올해 중점 추진하는 글로벌 웹툰사업 강화와 함께 이의 원천이 되는 콘텐츠 역량 확대를 위한 결정입니다.

 


서교동 웹툰제작스튜디오에는 키다리의 오리지널 콘텐츠를 제작하는 스튜디오 웨이브, 웹툰 플랫폼 봄툰의 콘텐츠를 수급 서비스하는 봄툰공작소 등 키다리 소속 아트매니저와 프로듀서 30여명이 근무하고 있습니다.

웹툰제작스튜디오는 지하1~지상6층 규모로, 1층 카페테리아에서는 셰프가 상주하며 신선한 재료로 만든 아침과 점심을 스튜디오 구성원들에게 무료로 제공하고, 또 바리스타가 바로 제조하는 각종 커피와 음료도 무한대로 즐길 수 있습니다. 2~6층은 아트매니저와 프로듀서를 위한 전용 공간으로 구성돼 사내 복지에 힘쓰고 있다고 키다리는 알렸습니다.

키다리스튜디오는 지금까지 오리지널 웹툰 150여편을 제작, 봄툰, 레진코믹스, 델리툰 등의 플랫폼을 통해 국내는 물론 북미, 일본, 유럽에 서비스해오고 있습니다. 키다리스튜디오 김영훈 대표는 “앞으로도 글로벌 사업의 원천이 되는 웹툰 콘텐츠 확보와 국내 제작 스튜디오의 창작 환경 강화를 위해 계속 힘써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