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외

네이버, 인도네시아 종합 미디어기업 '엠텍'에 1,678억원 전략적 투자 단행

에디터 이재민

네이버, 인도네시아 종합 미디어기업 '엠텍'에 1,678억원 전략적 투자 단행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04월 07일
category
웹툰 | NEWS

 

 

네이버가 종합 미디어 기업 '엠텍'(Elang Mahkota Teknologi, Emtek)에 전략적 투자를 진행했습니다. 엠텍은 인도네시아의 'CJ ENM'으로 통하는 종합 미디어 기업으로, 인도네시아의 대표 OTT 플랫폼 ‘Vidio’를 포함해 현지 1, 2위의 공중파 채널 및 지역 공중파 채널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네이버는 엠텍에 1.5억 달러(한화 1678억 원)를 투자해 글로벌 전략 파트너로 맞이했다고 7일 밝혔습니다. 엠택은 콘텐츠 유통망뿐 아니라 오리지널 콘텐츠 제작 및 유통 사업도 진행 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밖에도 엠택은 간편결제, 커머스, 클라우드 등 IT 기술 기반 다양한 사업 포트폴리오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네이버의 웹툰 기반 글로벌 IP와 엠텍의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이 시너지를 일으키거나, 네이버 클라우드와 네이버페이 등과 엠텍이 보유한 기술과 인프라가 시너지를 낼 가능성도 있습니다. 이전부터 동남아 기반 사업을 확장해왔던 네이버는 이미 '라인웹툰'을 통해 인도네시아와 태국에서 구글플레이 기준 만화 카테고리 1위를 차지하는 등 빠른 성장을 이룩한 바 있습니다.

 

최근 Z홀딩스와 경영통합을 마친 라인은 인도네시아를 비롯한 동남아 지역에서 8100만 사용자를 보유하고 있기도 합니다. 이밖에도 네이버는 동남아 최대 중고거래 플랫폼 캐러셀(Carousell), 인도네시아 대표 이커머스 플랫폼 부칼라팍(Bukalapak)에도 전략적 투자를 진행한 바 있어 보다 더 큰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특히 이번 투자는 기존 투자와 달리 미디어-IT기반 기업에 투자함으로써 네이버웹툰과 어떤 시너지가 날지 주목해야겠습니다.​

 

 

이정안 네이버 책임리더는 “엠텍과의 전략적 파트너 관계를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커머스, 콘텐츠, 클라우드 등 네이버가 글로벌 확장 가능성에 중점을 두고 있는 주요 사업들을 중심으로 동남아 파트너들과 함께 접점을 찾고, 이를 기반으로 다양한 기회를 모색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