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카카오엔터-스포티파이 협상 일단락... 전세계 스포티파이에 카카오엔터 음원 공급

에디터 이재민

카카오엔터-스포티파이 협상 일단락... 전세계 스포티파이에 카카오엔터 음원 공급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03월 11일
category
웹툰 | NEWS

 


 

카카오엔터테인먼트는 11일 "스포티파이와 글로벌 라이센싱 재계약 협의를 마쳤다"고 밝혔습니다. 카카오엔터는 "한국을 포함한 전세계 스포티파이에 음원 공급을 재개하기로 했다"면서 "국내외 파트너는 물론 스포티파이와의 협업을 통해 더 많은 전세계 음악 팬들이 우리의 아티스트를 만나고, K-팝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습니다.

 

스포티파이 역시 "1카카오엔터테인먼트(구 카카오M) 아티스트의 음악을 전 세계의 팬 그리고 170개 국가 3억 4천 5백만 명 이상의 스포티파이 청취자에게 다시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스포티파이는 아티스트, 레이블 및 권리자 단체와의 협업을 통해 한국의 음원 스트리밍 생태계에 긍정적인 영향을 가져올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지난 2월 2일부터 정식 서비스를 시작한 스포티파이는 전세계에서 가장 많은 구독자를 보유한 플랫폼으로, 스포티파이 발표에 따르면 3억 4천만명 이상이 이용하는 초거대 플랫폼입니다. 하지만 카카오엔터를 유통사로 두고 있는 아이유, 임영웅, 세븐틴, 지코, 몬스타엑스, (여자)아이들, 이달의 소녀 등 가수들의 음원은 스포티파이에서 들을 수 없었습니다. 카카오엔터는 스포티파이가 해외, 국내 계약을 동시에 진행해야 한다는 요구를 해왔다고 주장했고 반면 스포티파이는 카카오엔터 측이 음원을 주지 않는다는 입장이 평행선을 달리고 있었습니다.

 

업계 관계자들은 이를 두고 국내 최대 음원플랫폼 '멜론'을 보유한 카카오엔터가 스포티파이를 기선제압하기 위해 기싸움을 한 것이 아니냐고 보고 있습니다. 결국 카카오엔터와 스포티파이가 극적인 합의를 이루게 되면서, K팝 팬들은 더욱 다양한 음원을 만날 수 있게 됐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