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외

대원미디어, 카카오재팬 손 잡고 일본 현지서 "셰르파 스튜디오" 문 연다

에디터 이재민

대원미디어, 카카오재팬 손 잡고 일본 현지서 "셰르파 스튜디오" 문 연다

Author
pubslished on
2021년 02월 15일
category
웹툰 | NEWS

 

 

국내 콘텐츠기업 대원미디어의 자회사 스토리작이 카카오재팬과 함께 일본 현지에서 합작회사 "셰르파 스튜디오"를 설립한다고 15일 밝혔습니다. 이미 글로벌 경쟁이 치열해진 콘텐츠 시장에서 웹툰, 웹소설 등의 원천 IP 확보를 위한 협력을 위한 공감대와 그간 쌓아온 신뢰 속에 합작회사를 설립하게 됐다고 양사는 설명했습니다.

 

대원미디어의 입장에선 이미 지난해 비(非)게임 부문 매출 1위를 달성해 일본시장 선두를 탈환한 카카오재팬의 픽코마를 통해 일본 시장에 진출하기 위한 콘텐츠 유통채널을 확보할 수 있고, 카카오재팬의 입장에선 셰르파 스튜디오를 통해 이미 스토리작이 보유했거나 앞으로 제작할 신규 콘텐츠를 확보하게 됩니다. 스토리작은 지난해 대원미디어가 웹툰-웹소설 등 온라인콘텐츠 사업 강화를 위해 설립한 자회사로, 이미 대원과 카카오는 일본을 시작으로 다양한 해외사업을 협의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대원미디어 관계자는 "대원미디어가 오랜 기간 다져온 일본 IP 관련 역량과 일본 현지에서 인정받고 있는 파트너십이 크게 작용해 이번 협업을 추진할 수 있었다"며 "기존에 자회사 대원씨아이의 중국 시장 진출을 시작으로 전개하는 디지털 콘텐츠 해외 사업과 함께 스토리작을 통한 일본 시장을 기반으로 하는 글로벌 웹툰 사업도 투 트랙 전략으로 전개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대원미디어를 시작으로 글로벌 플랫폼과 IP사업자간의 협력을 통한 해외진출 활성화가 올해에 더 활성화될 것으로 보입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