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BL의 진화와 코드 살펴본 "지금 만화" 8호 발간

에디터 이재민

BL의 진화와 코드 살펴본 "지금 만화" 8호 발간

Author
pubslished on
2020년 11월 30일
category
웹툰 | NEWS

 

 

 

만화전문 비평지 ‘지금, 만화’ 8호가 11월 30일 발간됐습니다.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은 웹툰 전성시대에 만화비평서 ‘지금, 만화’를 펴내며 만화 비평을 통해 만화 소비 진작의 토대를 구축하고 만화 비평을 향유하는 문화적 기반을 조성하고자 한다고 전했습니다.

 

‘지금, 만화’ 8호는 현재 웹툰 플랫폼의 유료화에 공을 세우고 있는 BL만화를 통해 음지에서 꽃피우던 ‘부녀자’와 ‘동인녀’만의 문화가 전 세계적인 엔터테인먼트 콘텐츠로 진화하는 과정을 들여다봅니다. BL만화는 현대 여성독자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콘텐츠 중 하나로 자리 잡았고 이른바 ‘브로맨스’라 불리는 국내외 영화, 드라마, 웹툰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습니다. 비평지를 통해 BL만화의 재미는 무엇이며 그 속에 숨겨진 그늘은 없는지 알아보는 지면을 마련했습니다.

 

‘커버스토리’에서 ‘BL+만화’ 속 BL만화의 변천사와 특징 및 코드의 의미를 짚어보고, BL만화의 성립과 변천, 그리고 왜 '그들만의 만화'로만 은폐되어야 했는지를 알아봅니다. 이를 통해 BL만화를 해석하기 위한 코드는 무엇인지 알아봅니다. 과거의 BL만화를 분석한 뒤에는 현재의 BL만화가 어떻게 지금의 독자와 소통하며 장르적으로 변신했는지 짚어봤습니다.

 

‘이슈’에서는 도서정가제와 웹툰 플랫폼 상장 문제를 다뤘습니다. 최근 도서정가제 개정에 맞물려 웹툰과 웹소설과 같은 온라인 연재물에도 도서정가제를 적용할 것인가에 대한 팽팽한 의견대립이 있었습니다. 도서정가제와 디지털 콘텐츠 연재 관련해 현행 도서정가제가 온라인 연재물에서 왜 취약한지와 환영받을 수 없는 이유를 분석했고, 국내 양대 플랫폼인 카카오페이지와 네이버웹툰의 성공적인 해외진출과 상장을 통한 거대 자본유입을 두고 득과 실은 없는지 전망했습니다.

 

‘크리틱’에서는 <비트윈어스>, <엔네아드> 등 BL만화의 장르적 변신을 본격적으로 비평했습니다. ‘인터뷰’에서는 여성향 콘텐츠 전문 플랫폼 봄툰의 윤지은 편집부장을 만나서 국내에서 BL만화(웹툰)를 즐기는 법과 사단법인 저작권해외진흥협회의 최이태 사무국장에게서 국내 웹툰을 비롯한 인기 콘텐츠가 해외에서 불법복제가 될 때 어떻게 대응하는지를 알아봅니다.

 

이 외에도 ‘이럴 때 이런 만화’에서는 차별과 오해를 극복하고 싶을 때 보고 싶은 만화를 명사들의 큐레이션으로 만날 수 있고 ‘만화 속 인생 명대사/명장면’과 ‘만화 vs 만화’를 통해 만화를 좀 더 색다른 시각에서 즐길 수 있도록 준비했습니다.

 

‘지금, 만화’ 8호는 11월 30일부터 전국 대형 서점 및 인터넷 서점에서 구입가능하며, 기타 세부내용은 한국만화영상진흥원 아카이브사업팀(032-310-3052)을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만화를 소비하는 문화를 단단하게 만들 비평문화의 시작점, <지금 만화>에 많은 관심이 필요합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