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웹툰산업협회, 카카오페이지 등 웹툰플랫폼들과 함께 도서정가제 대응 '웹툰 분류체계 추진' 협의체 발표

에디터 이세인

웹툰산업협회, 카카오페이지 등 웹툰플랫폼들과 함께 도서정가제 대응 '웹툰 분류체계 추진' 협의체 발표

Author
pubslished on
2020년 11월 23일
category
웹툰 | NEWS

(사)웹툰산업협회는 18일 국회의원회관 제1공용회의실에서 회의를 열고 '(가칭)도서정가제 대응과 웹툰 분류체계 추진협의체'를 구성, 활동에 들어간다고 발표하였습니다. 해당 협의체에는 카카오페이지, 레진엔터테인먼트, 투믹스, 미스터블루, 탑툰 등 웹툰 플랫폼 업체들과 웹툰산업협회 다수의 구성 업체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됩니다. 

 


해당 협의체는 앞으로 웹툰 산업계의 현실을 외면한 도서정가제에 대한 대응 방안 논의 및 웹툰 산업만의 별도 분류체계 추진할 계획입니다. 

 

한국웹툰산업협회 서범강 회장은 “도서정가제에 대한 웹툰 산업계의 대응 방안 및 향후 웹툰 산업만의 별도 분류체계를 추진하기 위해 협의체를 구성하게 됐다. 이러한 사안 외에도 향후 본 협의체를 통해 웹툰 산업계 공동의 이슈들을 함께 협의하고 행동을 함께 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하였습니다.​ 

연관 기사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