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DCC이엔티, 셀러비코리아와 업무협약 체결... 팬 기반 IP확장 꾀한다

에디터 이재민

DCC이엔티, 셀러비코리아와 업무협약 체결... 팬 기반 IP확장 꾀한다

Author
pubslished on
2020년 09월 16일
category
웹툰 | NEWS

DCC이엔티와 셀러비코리아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팬 기반 IP확장에 박차를 가합니다.

 


 

 

DCC는 <왕의 딸로 태어났다고 합니다>, <아도니스>, <레디메이드 퀸>등 성공적인 웹툰 IP를 다수 보유한 웹툰 제작사이며, 셀러비는 팬 기반 맞춤형 영상 메시지를 제작, 판매해 수익금의 일부를 기부하는 소셜미디어 서비스기반 기부 플랫폼입니다. 셀러비의 경우 슈퍼주니어 김희철, 소녀시대 써니 등 가수, 이유비, 홍수아 등 배우, 아나운서, 유튜버를 비롯한 인플루언서 등 2천여명이 참여해 기부를 이어가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여기에 셀러비의 글로벌 진출과 웹툰을 전세계에 서비스중인 DCC의 이해관계와 '팬 기반'이라는 공통점이 맞물리면서 시너지를 내기 위해 업무협약을 맺은 것으로 보입니다. 

 

웹툰 IP는 물론 DCC 소속 인기 웹툰 작가들과 독자들이 셀러비를 통해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DCC 관계자는 "유명 셀럽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며 수익금 기부로 이어진다는 점에서 DCC가 추구하는 소통과 나눔, 공헌을 실천하기에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전했습니다.

 

점차 인플루언서, 셀럽의 형태로 변화하고 있는 웹툰작가의 모습을 이번 DCC와 셀러비의 업무협약에서 찾아볼 수 있습니다. 뿐만 아니라 언뜻 상관없어 보이는 분야도 연결될 수 있다는 점을 재확인할 수 있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