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웹툰 AI Tech, ICCV 2019에서 자동채색 시연... 머리카락, 눈 구분에 명암까지

네이버웹툰은 지난주 코엑스에서 열린 ICCV(International Conference on Computer and Vision) 2019 행사에서 그동안 베일에 가려져 있었던 '자동채색' 기능을 선보였습니다. 그동안 네이버웹툰의 AI Tech 팀이 개발중인 것으로 알려진 여러 기술 중 가장 먼저 공개된 기술입니다.

 


네이버웹툰 AI Tech의 자동채색 프로그램. 색 영역을 지정하면 머리카락, 눈, 옷 등을 자동으로 구분하며, 명암도 넣을 수 있다.

 

먼저 선화로 만들어진 이미지를 넣고 일부 영역에 색을 지정해준 다음 '채색하기(Colorize)' 버튼을 누르면 자동으로 색이 입혀집니다. 머리카락, 옷 뿐 아니라 얼굴 선으로 분절되어 있는 귀까지 모두 피부 톤에 맞춰 채색이 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뿐만 아니라 선으로 입혀진 볼터치 역시 표현되었으며, 이후 작업을 통해 빛의 방향을 바꿔가며 명암을 추가 할 수도 있습니다.

 

시연을 통해 이미지 선택부터 채색, 명암 작업까지 걸린 시간은 불과 30여초였습니다. 물론 아직 그대로 웹툰으로 사용해도 좋을만큼의 퀄리티는 아니지만, 향후 프로그램이 보급되면 밑색 작업 등 일부 작업에 도입될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네이버웹툰의 AI Tech 관계자는 "여전히 개선할 점이 많지만 대외 공개할 수준이라고 판단되어 시연을 진행했습니다. 이 외에도 네이버웹툰 AI Tech에서는 창작자를 위한 다양한 연구를 진행중입니다. 흥미로운 연구와 프로덕트를 함께 세상에 내놓을 훌륭한 분들을 모시고 싶습니다"라고 전했습니다. 

 

아직까지 상용화 가능성은 불투명하지만, 웹툰작가들의 긴 노동시간과 과중한 업무량을 줄여줄 도구가 되어줄 수 있을지 기대가 모이고 있습니다. 네이버웹툰의 AI Tech는 이 외에도 콘티 단계에서 인공지능이 작가의 펜선을 학습해 자동으로 그려주는 프로그램 등 인공지능을 활용해 웹툰작가들이 사용할 수 있는 다양한 도구를 개발중인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이번에 처음으로 공개된 채색 프로그램이 과연 기존 자동채색 프로그램들의 아쉬움을 보완할 수 있을지 기대됩니다.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관련 기사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