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웹툰, 국내

<심해수> SF어워드2018 대상 수상, "모처럼 만난 SF의 힘을 느끼게 해 준 작품"

에디터 이재민

<심해수> SF어워드2018 대상 수상, "모처럼 만난 SF의 힘을 느끼게 해 준 작품"

Author
pubslished on
2019년 04월 02일
category
웹툰 | NEWS

투믹스에서 연재중인 이경탁, 노미영 작가의 <심해수>가 SF어워드2018 대상 작품 중 한 작품으로 선정되었습니다. 이로써 <심해수>는 2018 오늘의 우리만화, 부산웹툰페스티벌 다이나믹 브릿지에 이어 세번째로 상을 받게 되었습니다.  

 

 


 

<심해수>는 투믹스의 월간 연재 시스템인 "월간 투믹스"의 대표작입니다. 운석 충돌 이후 해수면이 높아지면서 육지가 사라진 미래를 배경으로 하는 SF 작품으로, 심해 괴물의 습격 속에서 살아남으려는 인간들, 그 중에서도 주인공 보타, 리타 남매의 모험 이야기를 그리고 있습니다. 또한 포스트 아포칼립스 장르의 SF 소년 성장물로, 월간 연재를 통해 대단히 퀄리티 높은 작화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소년만화'장르이기도 합니다. 

 

 

시상을 맡은 신일숙 작가와 이경탁(좌) 노미영(우) 작가

 

 

심사를 맡은 신일숙 작가는 "작품 속에서 작가의 피가 배어나는 느낌이 들 정도로 강렬한 작품"이라고 평했고, 청강대 박인하 교수는 "모처럼 만난 SF의 힘을 느끼게 해 준 작품"이라고 대상 선정이유를 밝혔습니다. 작화를 맡은 노미영 작가는 "두려움과 도전으로 싲가한 작품이었는데 대상을 받아 보람으로 바뀐 것 같습니다. 월간 시스템 덕에 시간적 압박에서 벗어나 치밀하게 작업 할 수 있었습니다.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라고 수상소감을 밝혔습니다. 또 스토리의 이경탁 작가는 "저의 공상이 누군가의 상상력을 조금이라도 충족시켰다면 더 바랄게 없습니다. <심해수>로 공상을 함께 즐겨주셔서 대단히 감사드립니다"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습니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은 SF어워드는 한국SF어워드 운영위원회가 주최하고 한국 SF협회가 후원하며, 국내에서 제작된 만화/웹툰, 중단편 소설, 장편 소설, 영상 등 총 4개 부문에서 가장 우수한 SF작품을 선정, 시상하는 국내 유일의 SF어워드입니다.


0 의견

아직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남겨주세요!


추천 기사

인기 기사

뉴스레터 등록

웹툰과 웹소설 정보를 이메일로 편하게 받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