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저작권위원회, 2019년도 학교 저작권 교육지원 신청 접수

한국 저작권위원회는 올바른 저작권 인식함양을 위한 "2019년 저작권 체험교실"과 "찾아가는 저작권 교육"신청을 받는다고 알렸습니다. 저작권 체험교실은 학교 현장에서 근무하는 교사가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창의체험 활동 중심의 저작권 교육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 전국에서 300개의 교실을 운영할 계획입니다.

 


 

찾아가는 저작권 교육은 저작권 강사를 파견, 학교 현장의 청소년, 교직원과 학부모를 대상으로 저작권 교육을 지원하며, 작년에는 총 11,499회를 진행했습니다. 저작권위원회는 지난해 두 교육지원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 40만여명, 성인 1만 5천여명에게 저작권 교육을 실시했습니다. 

 

저작권 체험교실은 2월 19일(화)부터 2월 26일(화)까지, 찾아가는 저작권 교육은 3월 4일(월)부터 3월 15일(금)까지 한국저작권위원회 교육포털에서 자세한 내용 확인과 접수가 가능합니다. 저작권위원회는 저작권 체험교실의 경우 참가학생의 93%가 저작권 교육이 필요하다고 응답했고, 강사의 만족도는 98점에 이를 정도로 저작권 교육에 대한 열의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힌 만큼, 저작권 인식 강화가 차근차근 이루어지길 희망합니다.

 

 <연관 링크> 

 * 저작권위원회 교육포털 바로가기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