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캉타우' 신형욱 작가가 참여한 와이랩 상반기 학원물 신작 <스터디그룹>, 네이버웹툰을 통해 공개

주식회사 와이랩의 신작 <스터디그룹>이 네이버웹툰에서 연재를 시작하였다 밝혔습니다.  <스터디그룹>은 조폭영재학교라 불리는, 악명 높은 유성공고에 입학한 주인공 가민이 대학 진학을 위해 스터디그룹을 결성하여 고군분투하는 이야기입니다. 성적 최하위인 주인공이 4년제 대학에 진학하기 위해 실업계특별전형을 노려 전략적으로 고등학교에 입학한다는 설정은 대한민국 고등학생들의 현실을 반영하고 있습니다. 

 


 

대학입시, 성적 향상에 대한 고민, 교내 동아리 등 친숙한 소재의 등장으로 1화부터 10대 독자들의 공감을 이끌어냈으며, 이소룡을 동경해 무술을 배웠다는 주인공의 독특한 면모는 부르스 리 시리즈를 보고 성장기를 보낸 남성 독자들의 이목을 이끌어 내고 있습니다. 

 

<스터디그룹>은 와이랩의 스토리랩과 아트스튜디오에서 배출한 실력파 작가 2인이 뭉쳐 탄생하였습니다. 70년대 한국형 로봇 만화 <철인 캉타우>의 리메이크로 화제몰이 중인 네이버웹툰 <캉타우>의 신형욱 작가가 글을, 인기리에 시즌1을 완결한 <일진에게 회초리>의 유승연 작가가 그림을 맡았습니다. 독자들은 ‘믿고 보는 와이랩’, ‘반전 매력 주인공 신선하다!’ 등의 댓글로 신작에 대한 기대감을 보였습니다. 

 


 

이번 신작은 앞서 발표한 <일진이 사나워> 에 이어 웹툰제작사 와이랩에서 발표한 학원물로 2019년 10대 독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와이랩 관계자는 “와이랩이 배출한 작가들이 의기투합하여 탄생한 색다른 장르의 신작을 선보여 기쁩니다” 며 이후 작가 양성 및 다양한 작품 연구에 대한 자신감을 보였습니다.​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연관작품 |

스터디그룹

최악의 깡패소굴 유성공고. 교내 유일 스터디그룹의 피튀기는 생존기


추천 웹툰에세이/리뷰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온다, 그들도 살아간다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와요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온다, 그들도 살아간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