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피아 '재벌집 막내아들' 산경(山景) 작가와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 콘서트 '작가의 밤' 행사 11월 14일 개최

웹소설 연재 플랫폼 문피아가 11월 14일 ‘재벌집 막내아들’의 저자 산경(山景)을 초청해 웹소설을 주제로 예비 및 기성 작가와 이야기를 나누는 토크 콘서트 ‘작가의 밤’을 개최합니다. 이날 오후 7시부터 마이크임팩트 스퀘어에서 열리는 작가의 밤 행사에는 재벌집 막내아들의 저자 산경(山景)이 연사로 참여합니다. 웹소설 집필과 관련된 강연 후 관객과의 질의응답 순으로 진행됩니다.

 


 

작가의 밤은 문피아 회원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29일부터 11월 4일까지 문피아 홈페이지 및 앱을 통해 참가 신청할 수 있습니다. 문피아는 이중 150명을 선정해 초청할 예정입니다.

 

* 산경(山景) 작가

‘비따비:Vis ta Vie’, ‘신의 노래’, ‘네 법대로 해라’를 연달아 흥행시키며 필력을 인정받은 산경(山景) 작가는 재벌집 막내아들 연재를 시작하면서 스타 작가로 입지를 확고히 굳혔습니다. 재벌집 막내아들은 연재 초반부터 문피아 내 베스트 작품 상위권에 랭크된 화제작으로 200만이 넘는 조회 수를 기록했으며, ‘문피아 2017 BEST AWARDS’에서 1위 작품으로 선정된 바 있습니다.

 

문피아는 작가의 밤 행사 개최 소식을 소문내면 선물 골드를 지급하는 이벤트를 함께 진행 중입니다. 커뮤니티, 블로그, SNS 등에 해당 소식을 공유하고 이벤트 페이지 내 댓글을 작성하면 자동으로 응모되며, 12월 5일 500명을 선정해 선물 골드를 지급합니다.

 

문피아는 웹소설에 대한 자유로운 의견을 주고받을 수 있는 토크 콘서트의 일환으로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되었다며 작가의 밤 행사는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유명 작가의 철학과 노하우를 공유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추천 웹툰에세이/리뷰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온다, 그들도 살아간다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와요

정신병동에도 아침이 온다, 그들도 살아간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