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국제시사만화살롱에서 <한반도의 평화> 특별展 성황리 개막

한국만화영상진흥원는 문화체육관광부와 함께 후원한 <한반도의 평화(La paix en Corée)> 특별 전시가 프랑스 쌩-쥐스트-르-마르텔 국제시사만화살롱에서 9월 28일 성공적으로 개막하였다 밝혔습니다. 남북정상회담으로 한반도의 평화에 세계의 눈이 주목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막한 이번 특별전 <한반도의 평화>에서 최재용(YTN), 만화가 석정현, 이리건, 이희원 등 만화가 총 25명의 작품 40점이 공개되었습니다. 

 

 

 

특별전은 프랑스 쌩-쥐스트-르-마르텔 국제시사만화살롱이 전국시사만화협회(회장 권범철)를 공식 초청하여 추진되었는데요. <한반도의 평화> 특별전을 기획한 시사만화가 최민(민중의 소리)은 “덴마크 시사만화협회, 라틴아메리카 카툰협회, 폴란드, 멕시코 등 여러 나라에서 교류와 전시를 요청받아 향후 국제적인 순회 전시로의 발전이 기대됩니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올해로 37회째를 맞이하는 쌩-쥐스트-르-마르텔 국제시사만화살롱은 프랑스 시사만화센터에서 9월 28일부터 10월 7일까지 진행되며 10개의 주제를 다룬 전 세계 213명의 시사만화작가들의 작품을 전시합니다.

 


 

<한반도의 평화> 전시를 둘러본 관객 마리 크리스틴(37) 씨는 “남북문제가 연일 뉴스에 보도되어 관심을 가지고 있었는데, 이렇게 만화로 만나게 되어 반갑습니다”며 “이 전시를 통해 한반도의 평화에 대한 염원이 세계인의 마음에 닿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시사만화가들의 교류 현장 ]

 

 

쌩-쥐스트-르-마르텔 국제시사만화살롱의 제랄드 반덴부르크(Gérard Vandenbroucke) 회장은 “이 살롱을 통해 전 세계 시사만화가들의 우정의 역사를 만들고, 즐거움, 나눔과 교환이 가득하기를 기원합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추천 웹툰에세이/리뷰
비대한 자의식의 바다에서 <우리 집 아재>

우리 집 아재

비대한 자의식의 바다에서 <우리 집 아재>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