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툰협회, 공정상생을 위한 웹툰신문고와 계약도우미 출범을 위한 협약 체결

웹툰협회, 한국모바일산업연합회, 한국애니메이션산업협회는 25일 '디지털콘텐츠 산업의 공정한 거래 질서 확립과 상생협력 문화를 증진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발표하였습니다.

이번 협약은 웹툰 작가 및 애니메이션 사업자를 대상으로 불공정거래 사전예방 활동과 사후 피해구제를 위해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여 건전한 산업 기반조성을 목적으로 마련되었습니다. 주요 협력 내용으로는 '불공정 피해구제를 위한 협력대응', '디지털콘텐츠 표준계약서 확산', '공정거래 교육 및 캠페인', '디지털콘텐츠 산업 육성 및 발전을 위한 정보공유', '제도개선 및 정책제안' 등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애니메이션 업계는 디지털콘텐츠 유통채널인 IPTV로 서비스 하면서 발생하는 저작권 귀속, 제3자의 플랫폼 연동이슈, 사전사후 심의여부, 무상 애니메이션 공급체계 및 수익배분 등이 현안으로 부상함에 따라 이에 대한 대응책 마련과 불공정 개선을 위한 정책대안을 함께 모색하기로 하였습니다.

특히, 웹툰은 국내 포털을 포함한 관련 플랫폼이 다양하게 등장함에 따라 신인작가 및 기존 연재 작가들에게 큰 기회의 장이 되고 있으나, 상대적으로 MG(Minimum Guarantee)계약의 해석논란, 수익배분 정산 문제, 일방적 계약변경 등 그 동안 관행으로 치부되던 다양한 불공정 이슈가 증가하고 있는데요. 협회는 이번 협약으로 '디지털콘텐츠 상생협력지원센터'와 함께 계약도우미, 신문고 등 불공정 관행개선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라 밝혔습니다.

 

한국모바일산업연합회(MOIBA) 고진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각 협회 현안이슈를 해결하는데 함께 노력함과 동시에 불공정거래 예방과 사후구제 활동을 긴밀하게 전개하여 웹툰 작가 및 애니메이션 사업자가 경쟁력을 갖추고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 하겠습니다"고 밝혔습니다.

 

웹툰의 불공정 이슈와 관련하여 웹툰협회의 원수연 회장은 "웹툰작가들의 개별적인 현장고충을 이번 협약을 통해 구제와 해결이 되길 희망합니다"며 기대감을 전하였습니다. ​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추천 웹툰에세이/리뷰
구백구 상담소, 뜬금없이 위로받다

구백구 상담소

구백구 상담소, 뜬금없이 위로받다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