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신인만화평론 공모' 한기호 평론가 대상 수상

한국만화영상진흥원이 만화 전문 신예 평론가 발굴을 위해 개최한 '2018 신인만화평론 공모' 시상식이 지난 3일 만화의 날 기념식에서 진행되었습니다. 

 


 

‘2018 신인만화평론 공모’ 대상에는 웹툰 <여중생A(허5파6)>와 만화 <그해 봄(박건웅)>을 평론한 한기호 씨가 선정됐으며 우수상에는 <내 친구 마로(김홍모)>와 <아이들은 즐겁다(허5파6)>를 평론한 김산율 씨와 <소년의 마음(소복이)>와 <송곳(최규석)>을 평론한 임재환 씨가 선정되었습니다. 가작에는 최윤석 씨와 김재훈 씨가 선정되었습니다. 

 

대상을 수상한 한기호 평론가는 "'여중생A'의 경우 많은 학생들과 저물어 가는 저 같은 사람에게도 큰 감명을 주었던 작품입니다. '그해 봄'은 역사의식이 부족한 저에게 큰 교훈을 준 작품이었습니다. 만화 평론은 만화가 있어야 존재할 수 있는 것이기 때문에 대한민국의 모든 작가님들께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라 소감을 전하였습니다. 

 

만화 연구가 및 평론가 등 전문가 심사를 통해 선정된 ‘2018 신인만화평론 공모’ 대상 수상자에는 200만 원, 우수상 수상자에는 각 100만 원, 가작 수상자에는 각 5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됐으며, 수상작은 ‘디지털만화규장각 만화Zine’에 게재될 예정입니다.​ 

 

· 잘못된 정보, 건의사항 및 기사 제보는 rarcissus@ariseobject.com 으로 보내주시길 바랍니다.

연관작품 |

여중생A

게임에 빠져 사는 중학생 장미래. 생각 많고 내향적인 그녀의 현실 속 학교생활. '아이들은 즐겁다' 허5파6 작가 신작.


추천 웹툰에세이/리뷰
혼자가 되는 이유에 관한 기괴한 상상, 젤리빈 작가의 <균류 진화기>

균류 진화기

혼자가 되는 이유에 관한 기괴한 상상, 젤리빈 작가의 <균류 진화기>

Comments (0)
  • 아직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의견을 남겨주세요
로그인
소셜 댓글